• April 21, 2024

중국 VIP 수요 회복 시기가 지연되고 있다고 합니다

KB증권은 최근 발표한 기업 분석 보고서에서 GKL(그랜드코리아레저)에 대한 투자 전망을 새롭게 조정했고 중국 정부의 정풍운동과 기업인 탄압으로 인해 중국의 VIP 수요가 회복되는 시기가 지연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기존 목표 주가를 2만 7000원에서 2만 2000원으로 낮추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투자 의견은 여전히 ‘매수’를 유지하고 있으며, 이선화 KB증권 연구원은 29일 발표한 분석에서 “GKL의 2023년과 2024년 영업이익 추 정치를 각각 34.4%, 23.6% 하향 조정했고 “특히 중국의 반간첩법 강화에 따른 영향으로 마카오 등에서 한국 카지노로의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고 설명했습니다.

2024년에는 GKL이 매출 4943억원, 영업이익 995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2023년 추정치와 비교해 매출은 19.7%, 영업이익은 46.9% 증가한 것입니다. quotes from resopp-sn이 수치는 코로나19 유행 이전인 2019년과 유사한 수준으로 분석되었습니다. 이 연구원은 “초반에는 일본 VIP의 억눌린 수요가 2024년에 중국 VIP로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으나, 일본 VIP의 정상화 지연과 중국의 정풍운동으로 중국 VIP의 회복이 예상보다 더딜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또한, 인스파이어 리조트의 개장으로 인한 경쟁 심화를 리스크로 지목했는데, 이에 대한 경쟁 강도 및 영향을 주의 깊게 살펴봐야 할 것으로 지적했습니다.

미국의 MGE가 인천국제공항 제3국제업무지구(IBC-III)에 인스파이어 엔터테인먼트 리조트를 개장할 계획인데, 이로 인해 2024년 초에는 국내 최대 규모의 외국인 카지노가 운영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연구원은 “개장 초기에는 신규 오픈 카지노로 인한 수요가 집중될 것”이라며 “이로 인해 인건비 상승 등의 부정적인 영향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그러면서도 “GKL은 서울에 위치하고 있어 인천의 경쟁사에 비해 상대적으로 경쟁 강도가 낮을 것”이라면서도 “인스파이어 카지노의 정식 오픈 이후 경쟁 상황을 주시할 필요가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内容结束
중국 VIP 수요 회복 시기가 지연되고 있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