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pril 14, 2024

진짜 레전드의 귀환…리메이크판 ‘더 세븐나이츠’ 소식에 기대감↑

"진짜 레전드가 돌아온다."

넷마블은 6일 모바일 RPG ‘세븐나이츠’를 정식 계승한 리메이크 작품 '더 세븐나이츠'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원작의 사황 중 한명인 ‘에이스’가 검술을 연마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은 고퀄리티 카툰 스타일 그래픽으로 연출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영상이 공개된 이후 이용자들은 "친구들과 함께하는 신나는 이벤트가 많은 첫 세븐나이츠가 그립다. 그리고 마지막 7명의 기사는 매우 다르고 플레이하고 싶지 않게 만든다. 새로운 세븐나이츠가 다시 향수를 불러일으킬 수 있기를 바란다", "그때의 세나이기를 기원하겠다!", "진짜 레전드의 귀환!!이다" 등 이용자들은 원작에 대한 향수와 함께 게임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넷마블 관계자는 “오랜 기간 ‘세븐나이츠’를 사랑해주신 이용자분들에게 원작의 감동을 드리기 위해 리메이크 프로젝트 개발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빠른 시일 내에 구체적인 게임성에 대해 안내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며, 앞으로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더 세븐나이츠'는 기존의 스토리와 캐릭터성은 최대한 유지하는 동시에 새로운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준비 중이며, 내년 상반기 CBT 진행을 목표로 개발에 전념하고 있다. 이 프로젝트는 ‘세븐나이츠’부터 ‘세븐나이츠2’까지 오랜 기간 경험과 노하우를 쌓은 개발진이 이끌고 있다.

한편, ‘세븐나이츠’는 지난 2014년 3월에 출시된 수집형 RPG로 화려한 그래픽과 연출, 500여 종 이상의 캐릭터를 모으고 성장하는 재미를 갖춘 게임으로, ‘세븐나이츠’의 9주년을 기념해 공개된 '더 세븐나이츠'는 원작을 계승한 리메이크 프로젝트다.

넷마블은 5월 10일 모바일게임 '세븐나이츠'의 일본 서비스를 종료한다. 넷마블은 지난달 9일 일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알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