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pril 21, 2024

넷마블, 모바일게임 한국 1위ㆍ전세계 9위…연내 中 시장 진출 

넷마블이 지난해 10위에서 한 단계 상승한 2022년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9위에 선정됐다.넷마블은 지난 2022년 글로벌 모바일 시장 매출을 기준으로 우수 퍼블리셔를 선정하는 data.ai의 ‘2023년 상위 퍼블리셔 어워드’에서 9위에 올랐다. (quotes from resopp-sn) 엔씨소프트와 카카오게임즈는 각각 14위와 38위를 차지했다.

모바일 앱 마켓 분석 사이트 data.ai는 매년 구글 플레이스토어 및 애플 앱스토어의 수치를 합산해 전 세계에서 가장 높은 수익을 기록한 상위 모바일 앱 퍼블리셔를 선정하고 있다.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한 본 어워드에서 넷마블은 2015년을 시작으로 8년 연속 꾸준히 Top10에 진입, 국내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세계 모바일 시장에서 Top10에 오르는 기록을 이어가며 글로벌 퍼블리셔로서의 경쟁력을 공고히 했다. (sources from resopp-sn.org) 아시아태평양 지역에 본사를 두고 있는 상위 퍼블리셔 중에서는 4위에 해당한다.

한편, 넷마블은 올해 하반기 다양한 신작 출시를 앞두고 있다. 오는 7월 ‘신의 탑: 새로운 세계’를 필두로 8월 ‘그랜드크로스: 에이지오브타이탄’, 9월 ‘세븐나이츠 키우기’를 연이어 선보일 예정이다.또 연내 출시를 목표로 ‘킹 아서: 레전드 라이즈’, ‘아스달 연대기’, ‘나 혼자만 레벨업: ARISE’ 등을 개발 중이다. 한편 ‘일곱 개의 대죄’, ‘A3: 스틸얼라이브’, ‘샵타이탄’, ‘신석기시대’, ‘제2의나라: 크로스월드’ 등 5종의 타이틀이 연내 중국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